영호남 ‘천년의 행복’ 함께 하기로
영호남 ‘천년의 행복’ 함께 하기로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9.09.30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인적 교류 지속하기로 합의

경상북도치과의사회(회장 양성일)와 전라북도치과의사회(회장 장동호)는 29일 ‘천년의 행복 협약식’을 갖고 향후 학술과 인적 교류를 하기로 합의했다<사진>.

협약식은 청도 그레이스CC에서 열린 사회소통기금마련 경북회장배 골프대회에 전북회 임원들이 참석해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회 간에 정기적인 만남과 학술교류를 이어감으로써 영호남의 화합과 하나된 치과계를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양성일 경북회장(좌)과 장동호 전북회장이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양성일 경북회장(좌)과 장동호 전북회장이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경북회 양성일 회장과 전북회 장동호 회장은 "이번 천년의 행복 협약을 통해 양 회의 발전과 나아가 치과계의 화합을 이룰 수 있는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며 ”이번 협약에 힘을 실어주신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