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치대, 중·고생 진로체험 멘토링 캠프 운영
경희치대, 중·고생 진로체험 멘토링 캠프 운영
  • 김윤아 기자
  • 승인 2020.01.16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희대 치과대학·치의학전문대학원(학장 권긍록)은 11일 경희대 치과대학과 치과병원에서 치주과 정종혁 교수의 진행으로 ‘제3회 경희대 치과대학 진로체험 멘토링 캠프’를 개최했다<사진>.

임상 치의학과 관련된 진로에 관심이 있는 중·고등학교 청소년에게 치의학계 진로 결정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고, 치과대학 교수와의 만남과 강연, 실습을 통해 학생들의 구체적인 소질과 적성을 고려하여 진로를 결정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2018년 1월 시작으로 올해 3번째로 시행했다.

정종혁 교수가 치과대학투어를 진행하고 있다.
정종혁 교수가 치과대학투어를 진행하고 있다.

중고생이 참석한 이번 진로체험 멘토링 캠프에서는 치주과 정종혁 교수, 구강악안면외과 이정우 교수, 보철과 홍성진 임상교수, 교정과 오승욱 선생이 치의학의 진료영역과 연구영역, 치과병원의 소개 등의 강의를 진행했다.

또, 치과대학 구준영 학생이 치과대학 생활을 구체적으로 소개하는 시간을 가져 참석한 중고생의 흥미와 관심을 끌었다. 이어 치과대학 연구실과 학생시설, 치과병원의 각 진료과를 투어하며 치과진료 및 치아건강에 대한 관심과 이해도를 높이는 계기를 만들었다.

외과 실습
외과 실습

강의와 치과대학 및 치과병원 투어 외에도 학생들은 구강악안면외과 주관으로 ‘인공 피부조직을 이용한 봉합 실습’과 치주과 주관으로 ‘나의 입속 탐험’ 등의 실습을 통해 간접적으로 치의학 진료에 대한 체험 기회를 가졌으며, 행사에 대한 수료증을 받으며 마무리했다.

한편, 경희대 치과대학은 매년 이러한 진로체험 멘토링 캠프를 개최하면서 중·고등학생의 치의학 및 치아건강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있다.

치주과실습
치주과 실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