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병기 원장 'CBK 스플린트' 출판기념회 성료
최병기 원장 'CBK 스플린트' 출판기념회 성료
  • 김정교 기자
  • 승인 2020.06.10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BK 스플린트 전신 건강을 지킨다’에 치과계 찬사
최병기 원장(왼쪽 세 번째)이 이기권 전 노동부 장관(네 번째) 등의 축하 속에 출판기념 케이크 커팅을 하고 있다.
최병기 원장(왼쪽 세 번째)이 이기권 전 노동부 장관(네 번째) 등의 축하 속에 출판기념 케이크 커팅을 하고 있다.

최병기 원장(좋은 얼굴 최병기치과의원, 전 치협 경영정책이사)이 7일 서울 모 음식점에서 ‘CBK 스플린트 전신 건강을 지킨다(도서출판 웰)’ 출판기념회를 성대하게 개최했다.

최 원장은 30여 년 동안 치과 진료와 연구를 통해 교합 이상이 치아 및 전신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설파해왔으며, 이번에 발간한 책에서 그동안 쌓아온 임상경험과 연구내용, 그리고 자신의 사회활동과 봉사하는 삶을 진솔하게 담아냈다.

최 원장은 특히 “허리를 펴고, CBK Splint를 잘 끼고, 복식호흡을 하고, 명상하며, 잘 먹고 열심히 운동하는 등의 전신 건강 지키기 5요소를 주장해 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즉, 교합 조정을 하고, 잠을 잘 때나 운동할 때 스플린트를 끼면 잇몸질환의 개선은 물론, 수면의 질 향상과 비염·이명 완화, 안모의 개선 등을 이룰 수 있고, 뇌로 들어가는 혈류의 증가로 치매 예방에까지 도움이 된다는 것.

CBK 스플린트는 두개골균형 교합안정장치(Cranial Balancing Key)로, 최병기의 영어 약자이기도 하다. 최 원장은 2009년 ‘치주와 교합의 상관관계’ 논문을 ‘턱관절 교합학 교과서’에 수록했다. 또한, 직접 개발해 국내 특허를 획득하고 미 FDA에 등록된 CBK 스플린트 관련 연구 결과를 2015년 9월 17일 ICP 학술대회에서 ‘CBK 스플린트와 항노화 효과’ 주제로 발표해 국내외 학계의 큰 관심을 모았다.

대통령 치과 주치의를 역임한 원로 유양석 박사는 “교합과 치주질환의 상관관계 및 전신질환과 CBK 스플린트의 효과에 대한 최병기 원장의 강연을 듣고 큰 감동을 받았다”면서 “치과의학의 영역을 전신질환과의 상관관계로 넓혀가는 학문으로, 국내 치과계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발전시켜야 할 학문”이라 강조했다.

경희대 치대 권긍록 학장(대한치과보철학회 회장)은 “저자는 치료의 효과를 증명하기 위해 교합의 문제를 가진 다양한 환자들에게 T-스캔이라는 교합 측정 장치를 사용해 객관적이고 표준화된 적용법을 제시하고, 이 결과를 객관적으로 조사했을 뿐 아니라, 환자의 주관적 치료 경험도 함께 모았다”면서 “이번 책은 전문 임상가들뿐만 아니라 일반 대중들이 치과 교합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노력한 점이 엿보인다”고 평가했다.

대한치과의사협회 이수구 전 회장(전 대한턱관절교합학회장)은 “이번 책에서 저자는 두개골과 교합의 균형이 얼마나 깊은 상관관계를 갖고 있나 하는 것을 저자의 독창적인 CBK 스플린트를 이용하여 치료해온 많은 임상적인 증례의 치료 성과를 보여주고 있어 기대가 크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