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6 20:34 (화)
박태근 회장, 대국회 공감대 형성 주력
박태근 회장, 대국회 공감대 형성 주력
  • 김윤아 기자
  • 승인 2022.10.0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강기윤·최재형·최영희 의원 잇따라 만나
임플란트 급여 확대·치의과학연구원 설립 등 제언
(왼쪽부터) 강기윤 최재형 최영희 의원
(왼쪽부터) 강기윤 최재형 최영희 의원

대한치과의사협회 박태근 회장이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2022 세계치과의사연맹 총회를 마치고 입국 이튿날인 9월 28일 국회의원과 만나 대국회 활동을 펼쳤다. 박 회장은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강기윤·최재형·최영희 의원과 잇따라 만나 치과계 핵심 현안을 설명하고 의견을 나눴다.

이날 면담에서 논의된 주요 내용은 △한국치의과학연구원 설립 △의료인 자율징계권 확보 필요성 및 관련 공청회 개최 △국가구강검진 검사항목에 파노라마 촬영 추가 △치과 임플란트 건강보험 확대 등이다.

강기윤 의원 면담
강기윤 의원 면담

박 회장은 치의과학연구원 설립과 관련해 그간의 법안 발의 현황과 협회 차원의 노력 등을 전달하면서 해당 법안의 논의 과정에 적극적인 관심을 가질 것을 의원들에게 당부했다.

특히 “한국치의과학연구원 설립은 치과계 10년 숙원 사업”이라며 “치과용 임플란트의 경우 고정체와 상부구조물, 시술기구 등을 합하면 국내 의료기기 생산실적 1위에 해당되므로 차제에 연구원을 설립해 체계적으로 치의학 및 산업을 뒷받침하자는 의미”라고 강조했다.

최재형 의원 면담
최재형 의원 면담

또 국가구강검진 검사항목에 파노라마 촬영을 추가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현행 구강검진의 경우 시진에 의존하고 있는 만큼 파노라마 촬영을 추가할 경우 구강검진의 목적성과 낮은 수검률을 동시에 높일 수 있다”고 당위성을 역설했다.

또한, 치과 임플란트 건강보험 확대와 관련해서는 치과 임플란트 건강보험 정책의 변화 과정을 설명한 다음 “임플란트 덕분에 삶의 질이 달라질 뿐 아니라 전신 건강에 미치는 영향이 크니까 당장에 들어가는 비용보다 장기적으로 봤을 때 국가가 부담하는 의료비가 줄어드는 효과가 있다”며 “정파적인 차원보다 국민 건강증진에 큰 도움이 되는 만큼 국가적으로 투자한다는 개념에서 보면 그 효과를 확신한다”고 말했다.

최영희 의원 면담
최영희 의원 면담

아울러 최근에는 대한노인회와 초고령화 시대에 대비한 치과 임플란트 및 보철, 보험 치료 적용 확대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하는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는 점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이날 면담한 의원들은 박 회장의 설명을 주의 깊게 들은 다음 추진 현황과 합리적인 대안에 대해 질의하고, 다양한 각도의 조언을 건네는 등 큰 관심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