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템, 치과의사 임플란트 인식조사서 ‘1위’
오스템, 치과의사 임플란트 인식조사서 ‘1위’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9.06.04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덴트포토 R&D 투자, 시설, 품질, 시술편의성 질문에 최고기록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치과의사 커뮤니티 ‘덴트포토’에서 진행한 ‘임플란트 회사 R&D에 대한 치과의사 인식조사’에서 R&D 투자, 시설, 품질, 시술 편의성 등 모든 항목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설문 조사는 지난 5월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간 덴트포토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치과의사 2000명이 설문에 참여했다.

세부 설문 항목은 △임플란트 제조사 중 R&D 투자를 가장 많이 하는 회사 △연구원, 연구시설, 설비 등 R&D 센터가 가장 우수한 회사 △임플란트 품질이 가장 우수한 회사 △임플란트 시술 편의성이 가장 좋은 회사 등 임플란트 회사의 R&D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는 4가지 문항으로 구성했다.

먼저 R&D 투자를 가장 많이 하는 회사에 대한 질문에는 오스템이 39.3%, 기타 18.29%, D사 17.1% 순으로 나타나 2, 3위와 2배 이상의 격차를 벌리며 오스템이 1위를 차지했다.

R&D 센터가 가장 우수한 회사를 묻는 항목에서도 역시 오스템이 39.3%로 압도적 1위를 차지했으며, 기타 20.1%, D사 18.2% 순으로 나타났다.

이어 임플란트 품질을 묻는 설문에서는 오스템이 31.7%로 1위를 차지했으며, D사가 27.4%로 2위를 차지했다.

임플란트 시술 성공률에 가장 많은 영향을 미치는 임플란트 시술 편의성이 가장 좋은 회사를 묻는 질문에서도 오스템이 39.3%, 기타 16.9%, D사 14.2% 순으로 나타나, 이 부분 역시 2, 3위와 2배 이상의 격차를 벌리며 오스템이 1위를 차지했다.

오스템 관계자는 “오스템은 R&D를 매우 중시하는 회사로 R&D 분야에 많은 투자와 이에 따른 성과를 내고 있다”며 “이번 조사 결과는 고객인 치과의사가 오스템의 R&D 인프라와 성과에 대해 좋은 인식을 하고 있다는,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고 밝혔다.

오스템은 실제로 매년 매출액의 7%를 R&D에 투자하고 있으며, 치과의료분야 10개 연구소를 설립하고 치과의사의 진료에 필요한 기술과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특히, 임플란트 분야 R&D 경쟁력은 지속적인 발전을 거듭하여 이제는 국내 최고를 넘어 세계 최고 수준에까지 도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품질 또한 제품 개발부터 출하 후 고객이 사용할 때까지 모든 단계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있으며, 한국과 미국에 생산본부를 두고, 글로벌 연간 1000만 세트를 생산할 수 있는 첨단 시설을 보유하고 있다.

이러한 품질관리에 대한 노력 덕분에 오스템의 표면품질, 디자인 안정성, 세척 품질, 드릴 절삭력은 이미 글로벌 최상위 수준에 도달했으며, 유럽, 미국 등 주요 국가의 까다로운 품질 인증을 획득하며, 세계시장에서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한편, 오스템은 2020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마곡에 연면적 7만1003㎡ 규모의 중앙연구소를 건립 중이다.
오스템 관계자는 “중앙연구소가 완공되면 치과 업체로는 전 세계적으로 보기 드문 대규모 R&D 인프라를 갖추게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글로벌 치과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기술과 제품 개발에 더욱 매진해, 국내외 치과의사의 진료 편의성 향상과 임상발전에 더욱 기여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